본문으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하위메뉴로 바로가기


분야별정보

 • 정부기관, 의약품 제조업자 및 수입자는 이미 제조·유통된 의약품 등의 안전성·유효성에 문제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 약사법(제39조, 제71조 등)에 따라 회수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하도록 정하고 있습니다.
 • 회수 대상 의약품은 위해의약품 판매차단시스템을 통해 즉시 약국 및 도매상에서 판매가 차단됩니다. 위해의약품 판매차단시스템이란 약국·도매상에서 보험약가 청구, 재고관리 등에 사용하는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회수정보를 약국·도매상으로 신속히 통보하는 시스템으로, 의약품 회수관리를 강화하고 국민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약국 17,800개소 및 도매상 580개소에 설치·운영 중(’16.11기준)이며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입니다.
 

< 위해의약품 판매차단시스템의 정보제공 절차 >
 

위해의약품 판매차단시스템의 정보제공 절차


 • 아울러 부정·불량 의약품의 제조·유통을 차단하기 위해 수거·검사를 실시하여 시중·유통 의약품의 품질 적합여부를 확인하고 있습니다. 부적합 확인 시에는 신속히 회수·폐기 조치를 하고 있으며, 무허가 의약품, 무자격자의 온라인 의약품 판매 행위에 대해서는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사이트 차단, 고발, 인터폴 통보 등 신속조치하고 있습니다.